재규어 코리아 웹사이트는 쿠키를 사용합니다. 쿠키에 대한 자세한 정보 및 삭제 방법은 재규어 코리아의 개인정보처리방침 을 참고하시기 바라며 본 사이트를 계속해서 이용하는 것은 재규어 코리아의 쿠키 사용에 동의함을 의미합니다.

미래 전기차 위한 혁신적 복합소재 연구 프로젝트 '투카나' 진행

재규어 랜드로버는 첨단 경량 복합소재 연구 프로젝트 ‘투카나(Tucana)’를 통해 향상된 주행거리와 퍼포먼스, 더욱 다이내믹한 드라이빙이 가능한 혁신적인 미래 전기차 개발에 나섭니다.

투카나는 영국이 저탄소 기술 분야에서 최고 기술국으로 떠오르는 계기가 될 4개년 프로젝트입니다. 해당 프로젝트는 전기차의 대중화를 촉진하고, 차량의 경량화를 통해 배기가스 배출량 감소와 전기 파워트레인의 에너지 효율을 향상시켜 2023년부터 2032년까지 총 450만 톤에 달하는 이산화탄소 배출 감축을 목표로 합니다.

재규어 랜드로버는 이번 연구를 통해 고성능 배터리로 높아진 토크를 원활히 제어하면서 개선된 효율성과 이산화탄소 배출을 줄여주는 복합소재를 개발할 계획입니다. 알루미늄과 강철을 대체할 이 혁신적인 소재는 경량화된 차체와 파워트레인 구조 개발에 활용됩니다.

재규어 랜드로버는 카본 파이버와 같은 맞춤형 복합소재를 전략적으로 사용해 차체 강성을 30% 향상시키고, 무게는 35kg 줄이면서 차량 충돌 시 안전성은 높이도록 구조를 개선하는 것을 목표로 합니다. 차체 무게 감소 시 더욱 큰 배터리 장착이 가능해져 이산화탄소 배출량의 변화 없이 주행 거리를 늘릴 수 있습니다.

재규어 랜드로버는 2022년까지 첨단 복합소재를 사용해 차체 중량을 크게 줄인 투카나 프로토타입 차량을 개발해 테스트할 예정입니다. 재규어 랜드로버 차량의 지속적인 전동화 추진은 혁신적인 기술을 통해 사회를 보다 안전하고 건강하게 만들고자 하는 재규어 랜드로버의 책임 중 하나입니다.